보도자료

PUBLIC RELATION

[아이굿뉴스]CGNTV, 불어권 선교를 위한 프랑스 지사 개소

-“불어 사용 국가에 방송 선교 첨병 역할 기대”


CGNTV가 불어권 선교의 효과적인 사역을 위해 프랑스 지사 개소예배를 지난 7일 12시(현지시각) 파리 침례교회에서 진행했다.

 

CGNTV가 불어권 선교의 효과적인 사역을 위해 프랑스 지사 개소예배를 지난 7일 12시(현지시각) 파리 침례교회에서 진행했다.
CGNTV가 불어권 선교의 효과적인 사역을 위해 프랑스 지사 개소예배를 지난 7일 12시(현지시각) 파리 침례교회에서 진행했다.

 


현장에는 CGNTV 대표인 이용경 대표와 임직원, 프랑스 한인교회 목회자 및 선교사를 비롯해 온·오프라인으로 참여한 내빈까지 약 130여 명이 참석했다.

CGNTV 프랑스 지사는 개신교 비율이 1.5%에 불과한 프랑스뿐 아니라 불어를 공용어로 사용하는 아프리카 국가를 대상으로 사역한다. 아프리카 50개국 중 27개 국가로 50% 비율이 넘는 불어권 선교에 대해서는 꾸준히 그 필요가 있었다.

특히 북서아프리카 지역을 중심으로 한 강경 무슬림 세력의 확산이 빠르게 진행되고 있다. 게다가 부족한 선교사, 불어 선교 콘텐츠 부족, 불어권 선교에 대한 공감대 부재 등 다양한 어려움이 있어왔다.

이런 상황에서 CGNTV 프랑스 지사는 불어권 선교의 전초기지라는 중책을 감당하게 됐다. 앞으로 지사는 현지에 맞춤 콘텐츠를 제작하거나 현지의 다양한 네트워크와의 원활한 협업을 위한 주도적인 역할을 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지난 9월에는 코트디부아르에서 개소를 앞둔 CGNTV 프랑스 지사의 미디어 선교 비전을 설명하는 자리를 갖고 현지 교회 및 목회자에게 앞으로 아프리카 선교의 지역 거점으로 협력해나가자며 독려했다.

이번 개소예배에 영상으로 축사를 전한 CGNTV 이재훈 이사장은 “지난 17년간 CGNTV가 해외 선교를 위해 24시간 방송을 송출할 수 있었던 것은 한국 선교사를 살리고 현지인들을 동역자로 세우기 위함”이라며 프랑스 지사의 역할에 큰 기대를 나타냈다.

CGNTV 이용경 대표는 “‘더 멀리 더 가까이’라는 CGNTV의 슬로건에 맞도록 지리적으로 가장 멀리 위치한 프랑스 지사가 프랑스와 아프리카를 복음으로 더욱 가까이 연결하는 중심이 될 수 있도록 함께 해달라”라고 현지 교회의 협력을 당부했다.

프랑스 지사는 현지 목회자를 위한 교육 콘텐츠 제작, 아프리카 북서부 ‘마그레브’ (리비아, 튀니지, 알제리, 모로코 등) 지역의 난민선교, 아프리카 지역의 어린이들을 위한 성경 읽기 및 주일학교 콘텐츠 제작 등의 사역 진행을 우선 진행하고, 접근이 어려운 보안지역 등에 있는 선교사들을 위한 셋업박스 ‘드림온플러스’도 보급할 계획이다.

CGNTV는 미주, 일본, 대만, 인도네시아, 태국에 이어 여섯 번째로 프랑스 지사까지 운영하게 되면서 해외 선교를 위한 복음방송의 입지를 더욱 탄탄하게 다지는 계기를 마련했다.

출처 : 아이굿뉴스(http://www.igoodnews.net)

개국 16주년 홍보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