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거진

CGN MAGAZINE

제가 너무 늦게 부름을 받았기 때문에 복음을 전할 기회가 있으면 아무리 힘들어도 "제가 갈게요"라고 해요 - 인도네시아 바두이 마을 남영순 선교사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