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PUBLIC RELATION

[국민일보] CGNTV ‘KNOCK 미니콤 시리즈’ 웹페스트 영화제 본상 수상


CGNTV의 유튜브 콘텐츠 ‘KNOCK 미니콤 시리즈’가 지난 23일 서울 송파구 호텔 파크하비오에서 열린 ‘2019 서울 웹페스트 영화제’에서 ‘베스트 브랜디드 시리즈’ 부문 본상을 받았다.

올해로 5회째를 맞이한 서울 웹 페스트 영화제에는 30여 개국에서 230여 개 작품이 출품됐다. ‘KNOCK 미니콤 시리즈’는 뛰어난 작품성을 인정받아 기독교 콘텐츠로는 유일하게 본상을 받았다.

연출을 맡은 황지수PD는 “CGNTV의 관심과 지원 덕분에 좋은 작품, 새로운 작품을 만들 수 있었다”면서 “넌크리스천도 함께 볼 수 있는 공감 콘텐츠로 더 많은 시청자를 만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새로운 장르개척을 위해 더 노력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지난해 11월 유튜브에 업로드된 KNOCK 미니콤 시리즈는 ‘무리수’ ‘마미웨이’ 두 작품으로 구성된 시리즈이다. 다소 어려울 수 있는 ‘전도’라는 주제를 1020세대에게 익숙한 언어와 공감대로 시청자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었다.

‘KNOCK 미니콤 시리즈’는 KNOCK 유튜브 채널을 통해 만날 수 있다.

‘한 영혼을 위해 더 멀리 더 가까이’ 와준 CGNTV처럼 캄보디아 영혼들에게 오늘도 다가갑니다. - 캄보디아 유행남 선교사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