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PUBLIC RELATION

[기독신문] CGNTV 제천국제음악영화제 초청

송>이 제천국제음악영화제에 초청됐다. <고고송>은 8월 8~13일 충북 제천 일대에서 열린 제15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에서 관객들을 다시 만났다.

‘한국 음악영화의 오늘’ 장편 부문에 초청된 <고고송>은 9일과 11일 두 차례에 걸쳐 메가박스 제천에서 상영됐다. 연출 홍현정 감독과 주연배우 윤은혜, 지일주가 관객과의 만남을 갖기도 했다.

제천국제음악영화제 측은 “이해할 수 없었던 가족에게 다가가게 하는 매개로 음악인의 이미지를 사용한 <고고송>은 음악의 폭넓은 표현 가능성을 보여준다”고 초청 이유를 설명했다. 결혼을 앞둔 선화(윤은혜 분)와 그의 아버지 철수(성기윤 분)의 갈등이 음악으로 허물어지는 모습이 한국 음악영화의 발전 방향을 제시했다는 평가다.

제천국제음악영화제는 전 세계적으로 주목받는 음악영화를 대중에게 소개하는 영화제다. <고고송>은 올해 1월 CGNTV가 방영한 이후 유튜브 통합 100만 뷰 이상을 기록하는 등 사랑을 받고 있다. 2부작 드라마를 극장판으로 다시 제작해 영화제에 참여했다.

‘한 영혼을 위해 더 멀리 더 가까이’ 와준 CGNTV처럼 캄보디아 영혼들에게 오늘도 다가갑니다. - 캄보디아 유행남 선교사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