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PUBLIC RELATION

[기독교연합신문] 유리상자 이세준이 전하는 노래와 찬양
   
▲ 가수 이세준(오른쪽)이 CGNTV 김영우의 스윗사운즈에 출연해 감미로운 음악과 이야기를 나눴다.

가수 이세준이 기독교방송 CGNTV의 시청자들과 음악과 이야기로 소통에 나선다.

오는 19일 방송될 CGNTV ‘김영우의 스윗사운즈’에는 ‘불후의 명곡’등 지상파 음악 경연 프로그램에 출연해 잇따라 우승하면서 제2의 전성기를 구가하고 있는 가수 이세준이 출연한다.

‘김영우의 스윗사운즈’에서는 이세준을 스타덤에 오르게 한 유리상자의 대표곡 ‘사랑해도 될까요’를 비롯해 M4의 ‘널 위한 멜로디’, ‘세상에서 가장 귀한 이야기’ 등 이세준의 히트곡들이 감미롭고 아름다운 노래들로 채워진다.

이세준은 신선한 모습을 보이기 위해 시작한 솔로 활동이 자신만의 매력을 전하는 계기가 되었다고 말했다. 라디오 DJ, 사업가, 강사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역할을 소화하는 이세준은 특히 뮤지컬 무대를 통해 노래에 대한 감각을 새롭게 찾았고, 요즘은 데뷔 때보다도 더 노래를 잘한다는 소리를 듣는다고 한다.

‘김영우의 스윗사운즈’와 시청자가 소통하는 코너 ‘스윗메시지’에는 기도에 응답받지 못한다고 느끼는 시청자의 사연이 소개됐다. 그를 위해 이세준은 ‘물가로 나오라’는 찬양을 불러 감동을 더했다.

진행자 김영우는 이세준을 사람과 사람, 사람과 세상을 이어주는 뮤지션이라고 소개하며 앞으로도 지금처럼 함께할 수 있는 가수가 되기를 소망했다.

음악 전문 스튜디오에서 진행되어 아티스트의 목소리가 생생하게 전해지는 고품격 음악 프로그램 ‘김영우의 스윗사운즈’는 매주 금요일 밤 10시 50분에 CGNTV를 통해 방송된다. 다시보기는 CGNTV 홈페이지와 유튜브 채널을 통해 가능하다. 

손동준 기자  djson@igoodnews.net

제가 너무 늦게 부름을 받았기 때문에 복음을 전할 기회가 있으면 아무리 힘들어도 "제가 갈게요"라고 해요 - 인도네시아 바두이 마을 남영순 선교사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