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PUBLIC RELATION

[침례신문] CGNTV 신규 프로그램 ‘아무리 바빠도 가정예배’ 방영

 

 

 

CGNTV가 건강한 한국교회의 미래를 위해 신규 프로그램 ‘아무리 바빠도 가정예배(이하 아빠가)’를 방송한다. 지난 4월 7일 오후 8시 30분 첫방송을 시작한 ‘아빠가’는 한국교회의 미래를 이끌 다음 세대가 가정의 회복을 통해 세워질 수 있도록 돕는 프로그램으로 4월 한 달간 매주 주일 방송돼 가정예배를 통해 이루어질 가정의 회복이 결국 교회의 회복으로 연결된다는 점에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가수 이무송의 진행으로 권혁승 교수, 백은실 사모, 개그우먼 정지민이 나누는 이야기를 통해 가정예배의 필요성과 사례들을 살펴본다. 권혁승 교수는 이스라엘 유학시절 접하게 된 유대인들의 가정예배 문화를 보고 영감을 얻어 무려 38년간 가정예배를 이어오고 있다. 백은실 사모, 개그우먼 정지민 역시 가정예배로 얻은 은혜를 나눈다.


지난 첫방송은 실제 이혼이라는 아픔을 겪었다가 가정예배를 통해 회복된 가정의 사례가 소개됐다. 부모의 이혼이라는 상처로 공황장애 등 정신적 고통에까지 빠졌던 자녀들이 가정예배를 드린 후로부터 오히려 그 전보다도 더 건강한 영혼을 갖게 된 이야기다. 
CGNTV는 그동안 ‘나는야 주의 어린이’ ‘예수님이 좋아요’ 등 어린이 콘텐츠부터 ‘나침반 플러스’ ‘유턴’ 등 솔루션 프로그램을 제작하는 등 다음 세대와 가정의 회복을 위해 꾸준히 노력해온 바 있다.


범영수 차장

CGNTV와 함께 선교지로 가주세요 그러면 하나님 안에서 반드시 열매 맺을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확인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