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PUBLIC RELATION

[아시아경제] 용산 '서빙고동 사진전' 열어

용산구(구청장 성장현) 서빙고동주민센터가 CGNTV(대표 이용경)와 손잡고 11월1일부터 3일까지 녹사평역 광장에서 ‘서빙고동 사진전’을 연다. 

일종의 ‘마을 아카이빙(archiving : 기록보관)’으로 낡지만 정감어린 마을을 기록, 우리 시대 ‘삶’을 후세에 전한다는 취지다. 전시회 주제는 ‘공유·공감·공생’으로 잡았다. 

전시작은 서빙고동 구석구석을 담은 거리 사진 15점과 지역 어르신 화보촬영물 15점으로 나뉜다. 국내 1세대 여행 사진작가 신미식이 재능기부로 촬영을 지원했다. 

모델은 원로 영화배우이자 여성발명가 하상남(91)씨, 애국지사의 딸 양옥모(77)씨, 서빙고동 노인복지후원회장 박병규(78)씨, 국제이발관 이발사 이상오(71)씨, 서빙고동 토박이 장득모(82)·김경자(76)씨 부부다.

용산 '서빙고동 사진전' 열어
CGNTV와 함께 선교지로 가주세요 그러면 하나님 안에서 반드시 열매 맺을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확인하기 →)